예언자 (2009)
청소년 관람불가|154분|범죄, 드라마
예언자
살인, 복종, 배신… 난 여기에서 모든 것을 배웠다! 6년 형을 선고 받고 감옥에 들어가게 된 19살의 말리크. 읽을 줄도 쓸 줄도 모르던 그에게 감옥은 선생님이 되고, 집이 되고, 친구가 된다. 감옥을 지배하던 코르시카 계 갱 두목 루치아니의 강요로 어쩔 수 없이 같은 아랍인 레예브를 살해하게 된다. 이후 레예브의 유령은 말리크의 곁을 떠나지 않고 남아 앞으로 일어날 일들에 대해 예언해준다. 살인이라는 첫 임무를 완수하면서 보스의 신임을 얻은 말리크는 빠르게 냉혹한 감옥 세계에서 살아남는 법을 배우기 시작한다. 그러던 어느 날 보스는 수감 생활 3년만에 외출을 나가게 된 말리크에게 특별한 임무를 맡기게 되고 이를 수행하면서 그는 남몰래 마약 거래를 시작하면서 자신만의 조직 세계를 구축하기 시작한다. 감옥 안팎에서 서서히 거물로 성장해가기 시작한 그는 자신이 현재 몸담고 있는 코르시카 갱 조직과 같은 아랍계 조직 사이에서 중요한 선택을 해야 하는 기점에 다다르게 된다. 이윽고 그는 자신의 운명을 바꿀 엄청난 계획을 비밀리에 세우게 되는데.. 3월 11일, 스스로 운명을 만드는 그를 만난다!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감옥이라는 학교를 거쳐 어떻게 ‘개털’은 ‘범털’이 되었나?
  • 이미 장르의 고전으로 자리잡은 걸작
  • 하드보일드가 신비주의를 만나 빚은 기적같은 순간.
  • 감옥판 대부의 탄생~거리두기의 쿨함으로 몰입시킨다!
  • 그 통증과 성찰에 시정을 보탰더라면
  • 생존의 법칙을 깨우친다
  • 범죄자의 내면을 가장 풍성하게 일궈낸 걸작
  • 멜빌을 처음 만났을 때의 그 설렘을 다시 한번
  • 트레비앙! 트레비앙! 트레비앙!

포토 34

  • 예언자
  • 예언자
  • 예언자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