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정사정 볼것없다
인정사정 볼 것 없다 (1999)
12세 관람가|118분|액션, 드라마
인정사정 볼 것 없다
마약과 관련된 속칭 49계단 살인사건을 맡은 우형사는 장성민의 패거리를 중심으로 수사망을 좁혀가기 시작한다. 장성민의 부하들을 검거하고, 장성민의 여자를 찾아내지만, 만만하게 풀릴 것 같던 실타래는 다시 엉키기 시작한다. 영리하고 민첩한 데다 변장에 능한 장성민은 검거 일보 직전의 결정적인 순간에 우형사의 뒤통수를 치고 유유히 사라지곤 하는 것이다. "장성민이는 내 물건이니까 내가 잡아가야 해." 끝없이 좌절하고 회의하면서도 우형사는 장성민을 찾아나서는데...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핵심은 리듬이다. 어릿광대 독거미 같은 리듬감각
  • 바람의 무게까지 담아낸다. 이명세 형식미의 절정
  • 한국 액션영화사상 가장 화려하고 감성적인 비주얼 터치
  • 이명세는 이명세다. 그리고 마침내 자기만의 스타일로 성을 쌓았다

포토 30

  • 인정사정 볼 것 없다
  • 인정사정 볼 것 없다
  • 인정사정 볼 것 없다
포토 더보기

동영상 1

  • 인정사정 볼것없다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