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비수사> 1차 예고편
극비수사 (2015)
15세 관람가|108분|범죄, 드라마
극비수사
1978년 대한민국이 떠들썩했던 사건, 사주로 유괴된 아이를 찾은 형사와 도사의 33일간의 이야기 1978년 부산에서 일어난 실제 이야기 한 아이가 유괴된 후, 수사가 시작되고 아이 부모의 특별 요청으로 담당이 된 공길용 형사는 아이를 보호하기 위해 극비 수사를 진행하기로 한다. 한편, 가족들은 유명한 점술집을 돌아다니며 아이의 생사여부를 확인하지만 이미 아이가 죽었다는 절망적인 답만 듣게 되고, 마지막으로 도사 김중산을 찾아간다. “분명히 살아 있습니다” 아이의 사주를 풀어보던 김도사는 아직 아이가 살아있고, 보름 째 되는 날 범인으로부터 첫 연락이 온다고 확신한다. 보름째 되는 날, 김도사의 말대로 연락이 오고, 범인이 보낸 단서로 아이가 살아있음을 확신한 공형사는 김도사의 말을 믿게 된다. 하지만 한 달이 지나도록 수사는 진전되지 않고, 모두가 아이의 생사 보다 범인 찾기에 혈안이 된 상황 속에 공형사와 김도사 두 사람만이 아이를 살리기 위한 수사를 계속 진행하는데…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소재의 개성을 살려내지 못했다
  • 사건이 아니라 신념을 형상화
  • 곽경택과 김윤석의 부활, 유해진의 굳히기
  • 사람이 사람을 구원한다
  • 꼭 살아 있다는 믿음. 꼭 살려야 한다는 원칙. 그게 필요했다
  • 소신과 뚝심으로 일군 곽경택표 가족드라마
  • 곽경택이 힘 빼고 각을 좁히면
  • 비상식이 당연한 시대에 불어넣는 휴머니티

포토 22

  • 극비수사
  • 극비수사
  • 극비수사
포토 더보기

동영상 2

  • <극비수사> 1차 예고편

  • <극비수사> 2차 예고편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