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년생 김지영> 메인 예고편
82년생 김지영 (2019)
12세 관람가|118분|드라마
82년생 김지영
1982년 봄에 태어나 누군가의 딸이자 아내, 동료이자 엄마로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지영’(정유미). 때론 어딘가 갇힌 듯 답답하기도 하지만 남편 ‘대현’(공유)과 사랑스러운 딸, 그리고 자주 만나지 못해도 항상 든든한 가족들이 ‘지영’에겐 큰 힘이다. 하지만 언젠가부터 마치 다른 사람이 된 것처럼 말하는 ‘지영’. ‘대현’은 아내가 상처 입을까 두려워 그 사실을 털어놓지 못하고 ‘지영’은 이런 ‘대현’에게 언제나 “괜찮다”라며 웃어 보이기만 하는데… 모두가 알지만 아무도 몰랐던 당신과 나의 이야기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매우 온건하고 보편적인 한국 여자 이야기
  • 우리 모두의 (한국 남자들이 멸시했던) 이야기
  • 출발‘선’으로 구분하지 않고 출발‘점’ 안에서 하나되는 세상으로 향하기
  • 82년생 김지영이 앉은 그곳, 상담의 자리에 나를, 내 언니를, 내 엄마를 대입. 울분에서 치유로
  • 영화의 선한 영향력을 생각하게 하는, 우수 권장 도서 같은 영화
  • 만듦새는 구식 계몽영화
  • 여성은 왜 다른 여성들에 쉽게 이입할 수밖에 없는가,에 대한 사려 깊은 사유서
  • 누군가의 딸, 아내, 동료, 엄마가 아닌, 오롯한 여성으로 홀로 서기
  • 보편적인 김지영, 다른 이를 거치지 않고 스스로 목소리를 내기까지

포토 36

  • 82년생 김지영
  • 82년생 김지영
  • 82년생 김지영
포토 더보기

동영상 6

  • <82년생 김지영> 메인 예고편

  • <82년생 김지영> 캐릭터 예고편

  • <82년생 김지영> 제작기 영상 Chapter 1. 82년생 김지영을 만나다

  • <82년생 김지영> 관객 리뷰 영상

  • <82년생 김지영> 제작기 영상 Chapter 2. 82년생 김지영이 되다

  • <82년생 김지영> 정유미 연기 호평 영상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