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인용 식탁
4인용 식탁 (2003)
15세 관람가|126분|범죄
4인용 식탁
누구도 모르는 그들만의 비밀....그리고 섬뜩한 만남 “악몽이었으면 좋겠어!” 결혼을 앞둔 인테리어 디자이너 ‘정원’. 지하철에서 어린 아이들의 죽음을 목격한 뒤로, 신혼집 식탁에는 아이들의 귀신이 자꾸만 나타난다. 악몽인지 현실인지, 그의 일상은 공포로 변해버린다. “우린...같은 걸 봤어요.” 그러던 어느날, 대로변에서 갑자기 잠들어버리는 기면증을 앓고 있는 여자 ‘연’을 만난다. ‘연’이 자신처럼 귀신을 볼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정원은 그녀가 자신의 공포의 비밀을 풀어줄 것이라 직감한다. 절박한 심정으로 연에게 접근하는 정원. 지금껏 누구에게도 털어놓지 못했던 공포와 비밀을 그녀와 공유하게 된다 “당신을 믿기가 두려워!” 그러나 ‘연’을 통해 자신의 과거에 얽힌 무서운 비밀을 알게 된 ‘정원’은 더 큰 혼란에 빠지고, 베일에 싸였던 ‘연’의 사연이 드러나면서 그녀에 대해 의문을 갖기 시작하는데....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보지 말아야 할 것을 본 자의 슬픔
  • 가족 신화, 기억의 체계에 도전하는 여성 장인(匠人)의 등장
  • 연탄 가스의 추억? 어지럽고 메스껍다

포토 14

  • 4인용 식탁
  • 4인용 식탁
  • 4인용 식탁
포토 더보기

동영상 3

  • 4인용 식탁

  • 4인용 식탁

  • 4인용 식탁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