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녀>예고편
하녀 (1960)
15세 관람가|111분|멜로·로맨스, 스릴러
하녀
헌신적인 가장 동식, 아내를 위해 젊은 여인을 하녀로 맞이하다 방직공장의 음악선생인 동식은 헌신적인 아내와 함께 다리가 불편한 딸, 어린 아들을 보살피며 행복한 가정을 꾸려가고 있다. 하지만 그는 잘 생긴 외모로 인해 여공들에게 흠모 이상의 지나친 관심을 받고 난감해진다. 집을 근사하게 리모델링한 지 얼마 후 손바느질로 맞벌이를 해온 아내의 수고를 덜어주고자 하녀를 찾기로 결심, 동식을 사모하던 여공 경희의 소개로 젊은 여인을 하녀로 맞이한다. 하녀는 품행이 방정치 못하지만 나쁜 여자처럼 보이진 않는다. 하녀와의 하룻밤.. 그리고 예기치 못한 임신 이제 그의 가정과 삶이 송두리째 흔들린다! 그러던 어느 날, 임신한 아내가 요양을 위해 친정에 간 사이 경희가 집으로 찾아와 동식에게 사랑을 고백하고, 그는 이를 매몰차게 거절한다. 이 장면을 지켜본 하녀는 경희가 나간 후 동식을 유혹해 관계를 맺고 아이까지 임신한다. 사실을 알게 된 동식의 아내는 하녀를 계단에서 넘어뜨려 유산시키고, 아이를 잃은 하녀는 잔인한 복수를 시작하는데..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아직도 안 봤나? 니 죽고 싶나
  • 괴작의 포스마저 풍기던, 그때 그 영화
  • 극장에서 안 본 애들, 표 끊지 않고 뭐하니?
  • 한국영화의 ‘야성’을 깨우다
  • 김기영의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걸작

포토 15

  • 하녀
  • 하녀
  • 하녀
포토 더보기

동영상 1

  • <하녀>예고편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