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양우석 감독의 신작 <강철비> 촬영 종료 外
2017-06-09
글 : 씨네21 취재팀|
[인사이드] 양우석 감독의 신작 <강철비> 촬영 종료 外
<강철비>

모팩앤알프레드



<변호인> 양우석 감독의 신작 <강철비>(배급 NEW)가 지난 6월 1일 4개월간의 촬영을 마쳤다. 영화는 쿠데타로 인해 치명상을 입은 북한 최고 권력자 1호가 남한으로 숨어들어오며 벌어지는 일들을 다룬다. 정우성과 곽도원이 주연을 맡은 <강철비>는 후반작업을 거쳐 올해 하반기 개봉예정이다.



CGV아트하우스



김향기, 김호정이 출연하는 <영주>가 5월 20일 첫 촬영을 시작했다. <영주>는 교통사고로 부모를 잃고 소녀가장이 된 19살 소녀 영주가 교통사고의 가해자를 찾아가는 이야기다. 김향기가 영주 역을, 김호정이 가해자의 아내 향숙 역을 맡았다. <미쓰 홍당무>(2008), <비밀은 없다>(2015) 스크립터 출신 차성덕 감독의 장편 데뷔작.



명필름



임수정 주연의 <당신의 부탁>이 6월 중순 크랭크인한다. 사고로 남편을 잃은 32살 여인 효진(임수정)이 죽은 남편과 전 부인 사이에서 낳은 16살 아들과 엮어가는 낯선 생활을 그린다. <환절기>(2016)의 이동은 감독이 연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