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뉴스]
<기묘한 가족>, 1월 21일 크랭크업 外
2018-01-26
글 : 씨네21 취재팀
<기묘한 가족> 크랭크업

바른손이앤에이

봉준호 감독의 신작 <패러사이트(기생충)>(가제)의 주요 배역이 공개됐다. 이 작품은 두 가족을 중심으로 다양한 캐릭터가 등장하는 드라마가 될 것으로 알려져 있다. 두 가족 중 배우 송강호가 연기하는 인물의 가족으로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이 출연한다. 또 다른 ‘4인 가족’의 일원으로는 이선균, 조여정이 캐스팅됐다. <패러사이트(기생충)>는 올해 촬영과 후반작업을 진행하고 2019년에 공개할 예정이다.

덱스터, CJ CGV

<신과 함께-죄와 벌>의 투자·제작사인 덱스터가 CJ CGV와 VR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한다. 덱스터는 네이버웹툰과 함께 네이버 인기 호러 웹툰인 <DEY 호러채널> 중 <살려주세요> 에피소드를 VR툰으로 공동 제작했다. 이 콘텐츠는 CGV용산 아이파크몰에 위치한 V버스터즈를 시작으로 CGV의 다양한 공간에서 선보이게 될 예정이다.

씨네주, 오스카10스튜디오

<기묘한 가족>이 3개월간의 촬영을 마친 후 1월 21일 크랭크업했다. 어느 날 갑자기 나타난 정체불명의 인간 때문에 발칵 뒤집힌 가족과 시골 마을에서 벌어지는 소동을 그리는 코미디영화다. 정재영, 김남길, 엄지원, 이수경, 정가람, 박인환 등이 출연하며 연출은 이민재 감독이 맡았다. 메가박스(주)플러스엠의 배급으로 2018년 개봉한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