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개봉 예정 충무로 기대작 20편 ①
2018-07-23
글 : 유은진 (온라인뉴스2팀 기자) |
2018년 개봉 예정 충무로 기대작 20편 ①

2018년도 반 이상이 지났다. 극장가 최대 성수기인 여름 시즌 개봉을 앞둔 대작들을 비롯해 수많은 작품들이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택시운전사>에서 <신과함께-죄와 벌>로 이어졌던 천만 관객 돌파 바통 올해엔 어떤 작품이 이어받게 될까. 2018년 개봉 예정인 충무로 기대작 20편을 소개한다.



인랑


감독 김지운 출연 강동원, 한효주, 정우성, 김무열, 최민호 개봉 7월 25일


남북한 정부가 통일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혼란이 지속되는 2020년. <인랑>은 반정부 무장테러단체 ‘섹트’와 그를 진압하기 위해 설립된 ‘특기대’, 특기대의 활약으로 입지가 줄어든 ‘공안부’의 갈등을 담았다. 강동원, 한효주, 정우성, 김무열, 한효주, 한예리, 최민호, 신은수 등 충무로의 믿고 보는 배우들이 총출동한 작품. 연출은 김지운 감독이 맡았다. 오시이 마모루의 애니메이션 <인랑>을 원작으로 한다.



신과함께-인과 연


감독 김용화 출연 하정우, 주지훈, 김향기, 마동석 개봉 8월 1일


작년 겨울 극장가를 뒤흔들었던 <신과함께>가 돌아온다. <신과함께-인과 연>에서는 베일에 싸여있던 강림(하정우), 혜원맥(주지훈), 덕춘(김향기)의 과거가 드러날 예정이다. 웹툰 연재 당시 큰 사랑을 받았던 캐릭터, 성주신 역으로 마동석이 합류했다는 점도 눈에 띈다. 더 화려해졌을 CG 역시 기대 포인트 중 하나. 전편의 흥행을 넘어설 수 있을지 주목해보자.



공작


감독 윤종빈 출연 황정민, 이성민, 조진웅, 주지훈 개봉 8월 8일


여름 극장가에 다작 배우 황정민이 빠질 수 없다. <공작>은 북의 고위층 내부로 잠입해 북핵의 실체를 파헤치던 암호명 ‘흑금성’, 박석영(황정민)의 이야기다. 그에게 지령을 내린 안기부 해외실장 최학성 역은 조진웅이, 박석영이 접근하는 북 고위 간부 리명운은 이성민이 연기한다. 올해 칸 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에서 상영됐던 작품. 윤종빈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목격자


감독 조규장 출연 이성민, 김상호, 진경, 곽시양 개봉 8월 15일


모두가 잠든 새벽, 우연히 비명 소리를 듣고 베란다에 나간 상훈(이성민)은 살인 사건을 목격한다. 신고를 하려던 순간, 손가락으로 자신의 아파트 층수를 세는 살인범 태호(곽시양)와 눈이 마주친 상훈. 그는 살인범의 다음 타겟이 된다. 이성민의 예민한 연기가 돋보일 심리 스릴러. 사건을 파헤치는 형사 재엽은 김상호가, 상훈의 아내 수진은 진경이 연기한다.



너의 결혼식


감독 이석근 출연 박보영, 김영광 개봉 8월 22일


고3 시절 승희(박보영)을 보고 한눈에 반한 우연(김영광)은 그녀를 졸졸 쫓아다니지만 첫사랑에 실패한다. 1년 뒤 그녀의 흔적을 쫓아 끈질긴 노력으로 같은 대학에 입학한 우연. 그러나 승희에겐 이미 남자친구가 있다. 믿고 보는 박보영의 로맨스. <피끓는 청춘>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던 박보영과 김영광의 환상 케미를 만날 수 있는 작품이다.



상류사회


감독 변혁 출연 박해일, 수애 개봉 8월 29일


대학교수 태준(박해일)은 촉망받는 정치 신인으로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한다. 미술관 부관장인 그의 아내 수연(수애)은 관장의 자리를 꿈꾼다. 이제 막 상류 사회로 입성하려는 이들의 앞에 방해 세력이 등장한다. 태준과 수연은 걸림돌을 제거하기 위한 새로운 거래를 제안한다. 정치, 예술, 돈을 소재로 더 나은 곳으로 올라서려는 이들의 욕망을 날카롭게 포착한 작품. 그간 오페라, 무용 등을 연출해왔던 변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물괴


감독 허종호 출연 김명민, 김인권, 혜리, 최우식 개봉 9월 19일


역병을 품은 괴이한 짐승 물괴의 등장으로 위태로워진 조선. <물괴>는 목숨을 걸고 괴물에 맞서는 인물들의 사투를 담았다. 수사의 중심에 선 옛 내금위장 ‘윤겸’은 김명민이, 그의 딸 ‘명’은 혜리가 연기하고, 최우식, 김인권이 그들과 함께 활약한다. 조선시대와 크리처의 만남. 그간 충무로에서 볼 수 없었던 색다른 괴수물이라는 점이 눈에 띈다. <물괴>가 새로운 장르를 개척할 수 있을지 기대해보자.



명당


감독 박희곤 출연 조승우, 지성, 김성균, 백윤식, 문채원 개봉 2018년 9월


<관상>과 <궁합>을 잇는 ‘역학 3부작’의 마지막 작품. <명당>은 ‘풍수지리’를 소재로 왕이 되고 싶은 자들의 묏자리 쟁탈전을 담았다. 조선 최고의 천재 지관 ‘박재상’은 조승우가, 야심에 불타는 ‘흥선군’은 지성이 연기한다. 그 외 백윤식, 김성균, 문채원, 이원근, 김민재, 유재명 등 믿음직한 배우들을 한 스크린에서 만나볼 수 있는 작품. 추석 시즌을 노린 웰메이드 사극이다.



창궐


감독 김성훈 출연 현빈, 장동건 개봉 2018년 10월


<공조>로 깜짝 흥행에 성공한 김성훈 감독과 현빈이 다시 뭉쳤다. <창궐>은 밤에만 활동하는 ‘야귀’의 등장으로 혼란스러운 조선을 구하기 위한 왕세자 이청(현빈)의 사투를 그렸다. 좀비에 새로운 설정을 부여해 탄생한 크리처 ‘야귀’의 비주얼과 그에 맞설 인물들의 액션이 기대되는 작품. 데뷔 25년 만에 처음으로 사극에 도전한 장동건의 연기 변신도 눈여겨볼만한 포인트다.



마약왕


감독 우민호 출연 송강호, 조정석, 배두나, 이성민 개봉 2018년


1970년대 부산. <마약왕>은 마약으로 한 시대를 풍미했던 이두삼(송강호)의 흥망성쇠를 다뤘다. <내부자들>을 연출한 우민호 감독과 국민 배우 송강호의 만남. 감독과 배우의 이름만으로도 묵직한 힘이 느껴지는 작품이다. ‘마약왕’이 지녔을 부와 권력을 구현한 화려한 촬영톤이 돋보일 작품. 송강호와 함께 조정석, 배두나, 이성민, 김대명, 이희준, 조우진, 유재명이 출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