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예고편
넥스트 (2007)
12세 관람가|90분|액션, 범죄, SF
넥스트
미래를 볼 수 있다면, 미래를 바꿀 수 있다. 라스베가스의 마술사 크리스 존슨(니콜라스 케이지). 그는 2분 후의 미래를 볼 수 있는 아주 특별한 능력을 갖고 있지만, 능력을 숨긴 채 조용히 살아간다. 그러던 어느 날, 카지노에서 총기강도 사건을 예견하고, 사고를 방지하려다가 도리어 총기강도 사건에 휘말린다. 한편, 그의 능력을 알게 된 FBI 요원 캘리 페리스(줄리안 무어)는 LA에 핵폭탄이 설치된다는 정보를 입수, 이를 해결할 수 있는 사람은 오직 크리스 뿐임을 직감한다. 겉으로는 지명수배자를 추적하는 것 같지만 사실은 핵폭발을 막기 위해 크리스를 잡으려는 FBI. 그들은 크리스가 운명이라고 믿는 리즈(제시카 비엘)를 이용해 그가 빠져나갈 수 없는 덫을 만들어 그를 잡으려 한다. FBI와 크리스, 그리고 테러리스트는 핵폭탄을 사이에 두고 시간의 경계를 넘나들며 어느 것이 실제이고 어느 것이 미래인지 구분되지 않는 팽팽한 두뇌게임을 시작한다.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2보 전진, 1보 후퇴 식 전개
  • 클라이맥스에서 가장 지루해지는 이상한 오락영화
  • ‘전사의 후예’는 간데없고 ‘물량의 노예’만 남았구나
  • 말도 안 되지만, 재미는 있다

포토 62

  • 넥스트
  • 넥스트
  • 넥스트
포토 더보기

동영상 4

  • <넥스트>예고편

  • <넥스트>니콜라스 케이지가 말하는 영화 <넥스트>

  • <넥스트>제시카 비엘이 말하는 영화 <넥스트>

  • <넥스트>UCC 영상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