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뉴스]
[해외단신] 폭스, 해외수입 10억달러 돌파 外
2005-07-11
글 : 윤효진
가장 많은 기여를 한 <스타워즈3>

폭스, 해외수입 10억달러 돌파

할리우드 메이저 스튜디오 중 이십세기 폭스가 올해 들어 처음으로 해외수입 10억달러를 돌파했다. 7월6일자로 해외 누적수입이 10억9천만달러라고 폭스 해외배급 담당자가 밝혔다. 가장 큰 기여를 한 영화는 3억7940만달러를 벌어들인 <스타워즈 에피소드3: 시스의 복수>, 1억1400만달러를 거둔 애니메이션 <로봇> 등이다. <미스터&미세스 스미스>도 현재 선전 중이다.

<우주전쟁>, 미국내외에서 흥행 호조

<우주전쟁>이 6월29일부터 7월4일 미국 독립기념일까지 6일 동안 1억1328만달러를 벌어들이면서 미국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7월1일부터 4일까지 주말 4일간 수입은 7760만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역대 독립기념일 연휴 흥행 2위에 해당한다. 1위는 지난해에 개봉한 <스파이더 맨2>(1억1600만달러). <우주전쟁>은 해외에서도 1억250만달러를 거두면서 선전했다. 이러한 성공과는 별개로 미국 극장가 침체는 19주째 이어졌다.

가장 많은 나라로 수출된 일본영화는?

일본영화 <전국자위대 1549>가 한국, 미국, 영국, 독일 등 31개국에 수출됐다고 가도카와 영화사가 밝혔다. 이는 <링>의 30개국 상영 기록을 깬 실적. 영문 제목은 <사무라이 코만도 미션 1549>인 이 영화는 자위대가 사무라이 시대로 시간여행을 하는 SF판타지물이다. 특히 미국에서 상영될 프린트는 <리쎌 웨폰> 시리즈 제작자 제니 류가 재편집한다.

최신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