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르믈 버서난 달처럼>본 예고편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2010)
15세이상관람가|111분|역사·서사, 액션, 드라마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1592년 임진왜란 직전의 조선, 그 혼돈과 광기의 시대 임진왜란의 기운이 조선의 숨통을 조여 오고 민초들의 삶은 피폐해져만 가던 선조 25년. 정여립, 황정학(황정민 분), 이몽학(차승원 분)은 평등 세상을 꿈꾸며 ‘대동계’를 만들어 관군을 대신해 왜구와 싸우지만 조정은 이들을 역모로 몰아 대동계를 해체시킨다. 썩어빠진 세상을 뒤엎을 반란이 시작된다! 대동계의 새로운 수장이 된 이몽학은 썩어빠진 세상을 뒤엎고 스스로 왕이 되려는 야망을 키우고 친구는 물론 오랜 연인인 백지(한지혜 분)마저 미련 없이 버린 채, 세도가 한신균 일가의 몰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반란의 칼을 뽑아 든다. 한때 동지였던 이몽학에 의해 친구를 잃은 전설의 맹인 검객 황정학은 그를 쫓기로 결심하고, 이몽학의 칼을 맞고 겨우 목숨을 건진 한신균의 서자 견자(백성현 분)와 함께 그를 추격한다. 왕은 백성을 버렸고, 백성은 왕은 버렸다! 15만 왜구는 순식간에 한양까지 쳐들어 오고, 왕조차 나라를 버리고 궁을 떠나려는 절체 절명의 순간. 이몽학의 칼 끝은 궁을 향하고, 황정학 일행 역시 이몽학을 쫓아 궁으로 향한다. 포화가 가득한 텅 빈 궁에서 마주친 이들은 운명을 건 마지막 대결을 시작하는데… 전쟁과 반란의 소용돌이 속에서, 세상 끝까지 달려간 이들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인물에 도무지 공감할 수 없소이다
  • 인상적인 대사들을 그저 실어나르는 서사
  • 안전한 감동과 허무한 꿈 대신 ‘살아!’라고 말했다면
  • 풍지와 냉소로 뜬구름 잡기
  • 문석
    5
    차라리 황정학으로 이야기를 끌고갔다면
  • 구르믈 버서난 달이 어디에 떠 있든 말든

포토 139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포토 더보기

동영상 7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본 예고편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티저 예고편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한지혜가 부른 ‘상사몽’ 뮤직비디오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생활형 검술 강좌 영상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모션포스터 영상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VIP 시사회 현장

  •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관객과의 대화 영상

동영상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