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중: 공공의 적 1-1>특별예고편
강철중: 공공의 적 1-1 (2008)
15세 관람가|125분|코미디, 액션
강철중: 공공의 적 1-1
5년을 기다렸다! 제대로 붙어보자! “까고 있네~ 야! 누가 혼자 다니면서 영장 들고 다니냐!” 강동서 강력반 꼴통 형사 강철중(설경구). 5년이 지난 지금도 여전히 사건 현장을 누비고 다니지만 15년 차 형사생활에 남은 거라곤 달랑 전세 집 한 칸. 형사라는 직업 때문에 은행에서 전세금 대출받는 것도 여의치 않다. 잘해야 본전 잘 못하면 사망 혹은 병신이 될 수도 있는 빡센 형사생활에 넌더리가 난 그는 급기야 사표를 제출한다. 하지만 그때 한 고등학교에서 터진 살인사건 때문에 그의 사표 수리는 미뤄지고 이번 사건만 해결하면 퇴직금을 주겠다는 반장의 회유에 말려들어 귀찮은 사건 현장으로 돌아간다. 도무지 해결의 기미가 보이지 않던 살인사건은 죽은 학생의 지문이 얼마 전 강동서 관할에서 일어난 도축장 살인사건 현장에서 발견된 칼에 남겨진 지문과 같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새로운 국면을 맡는다. 강철중은 죽은 피해 학생과 어울려 다녔다는 친구 3명을 만나 단서를 찾기 시작한다. 아이들이 얼마 전 ‘거성’이란 회사에 취업했다는 사실을 알아낸 강철중은 이 사건이 ‘거성 그룹’과 관계 있다는 것을 감지하고 ‘거성 그룹’의 회장인 ‘이원술’(정재영)의 뒤를 쫓기 시작한다. 한편, 자신의 사업체마다 나타가서 훼방을 놓는 강철중 때문에 심기가 불편해진 이원술 역시 조용히 반격을 준비 하는 데…
줄거리 더보기

전문가 20자평

  • <기껏 그 정도로 공공의 적?> 제3편
  • ‘미친 소 vs. 촛불’ 시대, 관객 눈높이가 달라졌다!
  • KO 펀치 한방 대신 부지런한 잽 백번
  • 오히려 악당이 더 매력 있다
  • 문석
    6
    한국형 시리즈 영화의 부분적 성취
  • 강철중의 위기가 부각됐어야…
  • 스타일 다른 두 맞수, 합이 살짝 어긋나 싸움이 길어졌다
  • 강우석과 장진의 엇박자

포토 23

  • 강철중: 공공의 적 1-1
  • 강철중: 공공의 적 1-1
  • 강철중: 공공의 적 1-1
포토 더보기

동영상 12

  • <강철중: 공공의 적 1-1>특별예고편

  • <강철중: 공공의 적 1-1>메인 예고편

  • <강철중: 공공의 적 1-1>정재영 특별 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설경구 스팟 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30초 스팟 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포스터 촬영 메이킹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조연 3인방의 비포 앤 애프터

  • <강철중: 공공의 적 1-1>강철중을 기다리는 사람들

  • <강철중: 공공의 적 1-1>강기사 특별 동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언론시사회 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VIP 시사회 영상

  • <강철중: 공공의 적 1-1>강철중 무대뽀 생활백서

동영상 더보기